해사도서: 해양 조선
수험서: 해기사 해경 기사
해사도서: 개론 항해 기관
해기사 급수별
1.2급 항해사
3급 항해사
4.5급 항해사
6급 항해사
1.2급 기관사
3급 기관사
4.5급 기관사
6급 기관사
소형선박조종사
동력수상레저조종
도선사
해양경찰
기관술
항해술
해사법규
해사영어
해양경찰학개론
선박일반
지도: 국내외 지도 지구본
국내지도: 시도별 지번도
외국지도: 세계지도 대륙별
지번도: 시군별 구별
코팅지도: 세계지도 시도별
액자지도: 세계지도 시도별
등산: 등산지도 산행지
낚시
국내여행: 도시-테마별
해외여행: 나라별
고지도
지구본(지구의) 국내외 제품
국내제품: 조명 별자리
수입제품: 조명 입체
테마도서
부산의책
문학
인문사회
아동
어학
기술
예술
실용
독립출판

고객센터 운영시간안내
평일 AM 9:30 - PM 9:00
토/일 AM 9:30 - PM 8:00
연중무휴(설,추석 하루 제외)
국민은행
조준형문우당서점
101401-04-108505
어류 포스터 액자,수산물 포스터 액자 수험정보센터 지도센터 책구해주세요. 지번도 편집,제작코팅 액자

촌놈 되기-남의 것이 내 것이다(신진 시인의 30년 귀촌 생활 비록)
판매가격 : 14,600
소비자가격 : 15,000
적립금 :100
상품상태 :신상품
제품코드 :9788998079222
저자/지은이 :신진
출판사 :해피북미디어 [출판사바로가기]
출시일 :2017-09-29
구매수량 :
총 금액 :

254페이지  15cmx21.5cm


▶“시골로 가고 싶지만 …” 망설이는 이에게 
도시생활의 빡빡함과 여유 없음. 탁한 공기와 인간관계의 뻣뻣함. 갈수록 힘겹고 재미없는 나날. 무언가 탈출구는 필요한데, 벌어놓은 돈은 없고, 자식들은 맘에 걸리고, 부모님 모시기엔 여력이 없다. 어떻게 할 것인가? 이 책은 말한다. ‘용기를 내어라’. 삶은 단순치도 않지만 복잡하지도 않다. 시골생활의 꿈, 이모저모 고민으로 머리 복잡한 사람들에게 판단의 나침반 역할을 할 신진 시인의 시골생활 비법을 만나보자. 

▶‘월든’과 ‘조화로운 삶’은 잊어라 
이 책은 외국사례나 단편적이고 기능적인 부분에 치우친 기존 귀농귀촌 서적들의 한계를 극복하고 있다. 보수와 진보, 순응과 저항 어느 한쪽에 서지 않았던 자유로운 개인의 위대한 삶의 성취. 조용하고 담담하게 자신의 삶을 반추하며, ‘우주 속 인간이란 존재는 어떤 삶을 살아야 하는가?’ 끊임없는 질문과 해답을 찾는 과정에서 땀흘리며 이웃과 부대끼며 지내온 신진 교수. 시골생활 30여 년, ‘삶이란 무엇인가’의 결정체를 만날 수 있다. 

▶얼치기 촌놈, 30년 비록(秘錄)‘남의 것이 내 것’ 
촌 생활의 일상을 시 한 수에 녹여내고, 선인들의 삶에 비춰보고, 동식물 자연의 생태계에서 인간 존재의 유한함과 무한함을 입체적으로 알아가는 얼치기 촌놈, 30년 생활 속에 터득한 비결. 남의 것이 내 것이란 말속에 ‘내 것이 남의 것’이란 말이 숨어 있음을 우리는 모르지 않는다. 이 책은 1부 귀농귀촌의 마음자리 2부 동식물과 더불어 살기, 3부 촌놈 되기, 사람 되기로 구성되어 있다. 저자 신진은 얼치기 촌놈으로 자신을 낮추고 있지만 강산이 세 번 바뀌는 세월 속 내공이 담긴 농촌 생활, 삶의 철학을 일상의 사색으로 담아내고 있다. 

▶왜 촌놈 되기인가? 촌놈 되기=사람 되기의 길 
‘촌, 촌놈, 촌스럽다’란 단어. 세련됨이 없이 어수룩한 사람과 장소를 지칭하는 이 말은 과연 온당한가? 가식과 허위를 벗고 기꺼이 ‘촌놈 되기’를 선택하는 길 속에 자유가 있음을 저자는 말한다. “일단 자연 가까이 닿으면 거울 앞에 서는 듯 나를 가까이 만나게 되고 구체적인 실천도 용이해지는 것이 아닌가 합니다. 그렇게 하지 않았더라면, 나는 지금도 남의 것을 탐내고 흉내 내기 바쁘게 살고 있을지 모릅니다. 자연은 현실 도피처이자 안식처이기도 하지만 대자적(對自的) 존재의 자유를 회복시키는 적극적인 공간이기도 합니다. 개체적 자유가 공동체적 연대이며 공동체적 연대가 곧 자유인 삶을 경험하는 과정, 거기에 나는 ‘촌놈 되기’라고 말을 붙여봅니다.” - 작가의 말 중에서 

▶시인의 눈으로 본 촌과 촌놈, 촌놈 되기 
촌 생활에서 경험하고, 느낀 갖가지 소회를 간간이 시로 담았다. 촌 이웃의 이야기가 한편의 드라마 같은 시(「농업인 장승옥 씨의 첫날밤」,「정삼자 여사의 마당 깊은 집」등)로 담겨 있기도 하고, 촌 생활의 정겨움이 담긴 풍경화 같은 시(「장닭」)도 보인다. 동물이나 식물을 대하는 촌 사람들의 모습에서 자연과 더불어 사는 사람들이 어떤 자세여야 하는가를 배우게도 된다. 작은 것을 따뜻하게 보듬는 촌놈 된 시인의 마음이 시를 통해서도 전해진다.


*목차

책머리에 

1장 귀농귀촌의 마음자리 
문득 다다른 잡새들의 고향 
철판 집, 값싸고 마음 편합니다 
도시아이 촌에서 가르치기 
바깥 농사, 남이 지어줍니다. 
진짜 자연인 
태극기를 바람에 휘날리세요 
라보, 0.5톤의 우리집 애마 
부동산 투기, 투자가 아니라 가로채기다 
농투성이 부부의 너른 마당 

2장 동식물과 더불어 살기 
강변의 작은 동물농장 
나만의 야성, 오리 사냥 
반달가슴개의 추억 
자연 마을의 침입자 
체리피커와 진달래 
선약(仙藥) 백초액 
미운 병아리 삼총사 
꿩대가리의 은신(隱身) 

3장 촌놈 되기, 사람 되기 
강을 살려라 
산길 끝에는 사람마을이 있네 
한 부부 홑벌이제를 제안합니다 
헛소리, 사람사이의 벽입니다 
먼지처럼 작고 가벼운 보석, 다다(DADA) 
소박한 신성(神性), 정지용의 시「향수」 
어정잡이 만세 
밥딜런과 원효네 엄마의 순정

배송비 : 기본배송료는 3,000원 입니다. (도서,산간,오지 일부지역은 배송비가 추가될 수 있습니다)  40,000원 이상 구매시 무료배송입니다.
상품의 평균 배송일은 2일입니다. (입금 확인 후) 설치 상품의 경우 다소 늦어질수 있습니다.[배송예정일은 주문시점(주문순서)에 따른 유동성이 발생하므로 평균 배송일과는 차이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상품의 배송 가능일은 2일 입니다. 배송 가능일이란 본 상품을 주문 하신 고객님들께 상품 배송이 가능한 기간을 의미하며 일부 품절도서, 발주중 상품의 경우 배송이 늦어질 수 있으니 발주가능상품인지 확인이 필요할 경우 매장이나 문의를 통해 먼저 확인후 주문바랍니다. (단, 연휴 및 공휴일은 기간 계산시 제외하며 현금 주문일 경우 입금일 기준 입니다.)
상품 청약철회 가능기간은 상품 수령일로 부터 7일 이내 입니다.
상품 택(tag)제거 또는 개봉으로 상품 가치 훼손 시에는 일 이내라도 교환 및 반품이 불가능합니다.
저단가 상품, 일부 특가 상품은 고객 변심에 의한 교환, 반품은 고객께서 배송비를 부담하셔야 합니다(제품의 하자,배송오류는 제외)
일부 상품은 신모델 출시, 부품가격 변동 등 제조사 사정으로 가격이 변동될 수 있습니다.
신발의 경우, 실외에서 착화하였거나 사용흔적이 있는 경우에는 교환/반품 기간내라도 교환 및 반품이 불가능 합니다.
수제화 중 개별 주문제작상품(굽높이,발볼,사이즈 변경)의 경우에는 제작완료, 인수 후에는 교환/반품기간내라도 교환 및 반품이 불가능 합니다.
수입,명품 제품의 경우, 제품 및 본 상품의 박스 훼손, 분실 등으로 인한 상품 가치 훼손 시 교환 및 반품이 불가능 하오니, 양해 바랍니다.
일부 특가 상품의 경우, 인수 후에는 제품 하자나 오배송의 경우를 제외한 고객님의 단순변심에 의한 교환, 반품이 불가능할 수 있사오니, 각 상품의 상품상세정보를 꼭 참조하십시오.

주소 : 부산광역시 중구 해관로 41-1 문우당서점 | 사업자번호: 602-08-87380
상호 : 문우당서점 (통판신고 : 제2011-부산중구-0030호)| 대표 : 조준형 | 개인정보관리 : 김상훈
전화번호(대표) : 051-241-5555 | 팩스번호 : 051-245-1187 | 메일 : mwdangbook@hanmail.net
Copyright ⓒ munbook.com All rights reserved